수면 습관과 자세에 맞는 매트리스 추천

신혼 침대 고르는 법 (3) 수면 습관 및 자세를 파악하자

수면 습관에 맞는 침대 고르는 법은 따로 있다

 

체형에 안 맞는 침대를 고르면 아침에 결림이 생길 수 있다

 

천장을 보고 반듯이 누워 자는 것이 가장 좋다고 하지만 누구에게나 해당되는 건 아닙니다. 가장 편안하다고 느끼는 자세는 그 사람의 체형과 수면 자세, 습관 등 여러 요소의 영향을 받아 형성됩니다. 때문에 침대에 맞춰 무리하게 수면 자세를 교정하는 것보다 자신의 슬립 포지션에 맞는 침대를 고르는 것이 숙면의 지름길입니다.

특히 신혼 부부의 경우, 두 사람 모두 같은 자세와 스타일로 잔다면 큰 문제가 없지만, 다른 경우에는 서로 어떻게 자는지 충분히 체크한 후 침대를 선택해야 합니다.

혹시 스프링, 라텍스, 메모리폼에 대한 기본 정보가 부족하신 분들은

  1. 매트리스 소재별 특징(링크)을 읽고 자신에게 맞는 종류를 파악
  2. 아래의 수면 자세/습관별 추천 가이드를 확인

이대로 따라오시면 실패 없이 신혼 침대를 고르실 수 있을거에요!

 

목차

  1. 정자세로 자는 경우
  2. 옆으로 자는 경우
  3. 엎드려 자는 경우
  4. 요약 및 정리

 

1. 정자세로 자는 경우

정자세로 잘 때 제일 주의해야 할 것은 목 경추 부위를 잡아주는 베개입니다

수면 특징:

  • 매트리스 선택 폭이 넓음
  • 척추가 일직선을 이루기 좋은 자세
  • 본인 체형 및 느낌에 맞는 매트리스 선택

정자세로 자는 것은 척추를 올곧게 유지해주기 때문에 의사들이 가장 권장하는 자세입니다. 또한 다른 신체 부위도 자연스러운 상태를 유지해 압력을 덜 받고, 향후 허리 디스크로 이어지지 않도록 압력을 최소화해줍니다. 무릎 밑에 베개를 받치면 허리에 가해지는 압력을 줄일 수 있어 더 편하게 잘 수 있습니다.

이런 경우엔 다른 수면 자세보다 선택 폭이 넓기 때문에 직접 누워보면서 가장 편안한 종류를 찾아보세요. 주로 어깨와 등, 엉덩이가 배기는지 유의하시면 크게 어렵지 않게 고를 수 있습니다.    

기본적으로 압점(압력)이 높은 부위인 어깨와 엉덩이를 ‘부드럽게 감싸고’ 몸 전체를 ‘안정감 있게 지지해주는’ 느낌을 기준으로 고르시면 무리 없이 찾으실 수 있습니다.

 

2. 옆으로 자는 경우

옆으로 누워 잘 때 무릎과 허벅지 사이에 베개를 끼워두면 허리 통증을 완화시킬 수 있습니다

수면 특징:

  • 신체 옆면으로 하중이 집중
  • 목과 어깨, 골반 쪽 압점(압력)으로 통증 유발
  • 척추가 일직선을 이루기 어려움

상체와 하체의 하중이 매트리스에 맞닿는 옆면으로 집중되어 쏠리기 쉬운 자세입니다. 이 때 가슴과 어깨, 엉덩이 부위는 눌리고 목과 허리는 들떠 매트리스 사이에 빈 공간이 생기기 쉽습니다. 이 때 어깨가 매트리스 안 쪽으로 충분히 잠기지 못하면 목 결림 증상이 일어나거나 팔과 어깨의 혈액순환이 안 좋아집니다.

위와 같은 상황이 지속되면 나중에는 척추 정렬이 안 돼 허리 통증도 일어날 수 있습니다. 따라서 너무 단단하거나 누웠을 때 밀어내는 힘이 약한 저반발 매트리스는 피하고, 푹신하되 척추 지지력이 좋은 제품을 선택하는 것이 좋습니다. 메모리폼은 체중을 고르게 분산시켜주고, 신체의 굴곡을 완벽히 밀착시켜 각 부위의 압력을 완화해주는 소재입니다.

얇은 메모리폼은 가급적 피하고 최소 3인치 이상, 다양한 밀도의 레이어로 이뤄진 폼 매트리스가 좋습니다. 스프링의 반발력을 선호하시는 분들은 스프링과 폼이 결합된 하이브리드도 괜찮은 선택지가 될 수 있습니다.

 

3. 엎드려서 자는 경우

옆드려 잘 경우, 천장을 보고 눕는 것보다 가슴 부위에 하중이 약 12% 더 쏠립니다

수면 특징:

  • 가슴 부위에 몸무게 하중 집중
  • 허리가 아래로 처짐
  • 목, 허리, 어깨 근육 긴장

엎드려 자는 자세는 코골이 증상을 완화하는 데 효과가 있지만 신체 주요 부위에 안 좋은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권장하지 않습니다. 엎드릴 때 주로 목을 돌리고 자는데 이 때 목 부위 인대에 무리가 가고 척추가 틀어지게 됩니다. 이런 경우엔 허리는 처지지 않도록 탄탄하게 받쳐주고 가슴과 위장 쪽의 압박을 최소화하는 매트리스를 사용해야 합니다.

라텍스 매트리스는 엎드렸을 때 위장과 복부 쪽에 가해지는 압력이 높아 좋지 않습니다. 이런 분들에겐 복부가 자연스럽게 잠길 수 있되, 너무 푹 꺼지지 않도록 얇고 푹신한 첫 번째 레이어가 필요합니다. 대신 두 번째 레이어는 배가 잠긴 상태 그대로 편안하게 받쳐줄 수 있도록 지지력 높은 폼이 필요합니다. 그래야 요추와 허리 라인이 휘지 않고 안정적인 자세를 유지할 수 있습니다.

스프링의 경우 부위별로 경도와 탄력이 다른 매트리스를 골라야 하는데 사람마다 다양한 신체 형태를 맞추긴 어렵습니다. 때문에 몸이 닿는 첫 번째 레이어는 얇고 푹신하게, 그 밑으로는 지지력 높은 고밀도 메모리폼 매트리스를 고르는 것이 실패를 줄일 수 있습니다.    

 

요약 및 정리

앞서 설명드린 것처럼, 소재별 특성과 수면 자세를 파악하면 내 몸에 맞는 매트리스 고르기가 훨씬 쉬워집니다. 둘 중 한 사람이라도 자세가 다르면 꼭 거기에 맞는 소재를 찾아보세요.

  1. 정자세로 잔다면
    – 체형과 느낌에 맞는 매트리스 선택
  2. 옆으로 잔다면
    – 몸의 굴곡을 밀착시켜주는 다층 구조 메모리폼 or 하이브리드
  3. 엎드려 잔다면
    – 얇고 푹신한 레이어 + 지지력 높은 폼이 받쳐주는 고밀도 메모리폼

※ 본인의 수면습관과 자세가 어떤 상태인지 궁금하시다면 삼분의일 체험관에 들러주세요.
1:1 상담을 통한 수면 히스토리를 파악해 숙면을 도울 수 있는 매트리스 추천, 그밖에 수면 팁을 안내해 드립니다.

삼분의일 브랜드 소개삼분의일 체험하러 가기

댓글 달기

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. 필수 항목은 *(으)로 표시합니다